게시판 보기

[기업소개]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 테라인터내셔날

  • 등록일 : 2021-07-16
  • 조회수 : 292

지노바아시아(Xinova)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GBSA)이 함께 추진한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사업으로 선발되어 현재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내 글로벌 엑셀러레이션 센터(Global Acceleration Center)에 입주해 있는 IT기업 테라인터내셔날(대표 조남웅)을 소개한다.

 

테라인터내셔날(TERRA INTERNATIONAL)20192월에 설립되었으며 인공지능을 활용한 다양한 온·오프라인 서비스를 하는 기업이며,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인공지능(AI)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고 있다.

 

TERRA라는 뜻은 대지 또는 엄청 큰과 같이 좋은 뜻을 가지고 있으며, 특히 terra incognita라는 미지의 나라라는 뜻처럼 새로운 것을 개척해 나간다는 기업 방침을 넣고 싶어서 기업명을 테라인터내셔날이라고 작명했다.

 

테라인터내셔날은 새로운 기술을 항상 시험해보고 그동안에 존재하지 않았던 가치를 창출하여 서비스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대의 흐름이자 미개척 분야가 많은 인공지능, 빅데이터, 개인 정보의 활용을 통한 맞춤 서비스를 핵심 키워드로 꼽고 있다.

 

이름의 사전적 의미는 다른 것과 구별하기 위해서 사람, 사물, 단체 등에 붙여서 부르는 말로, 그 대상의 성격, 특징 등을 나타낸다. 테라 인터내셔날에서는 그 이름을 추천해 주는 서비스를 만들고 있고 만들어진 이름이나 별명 등은 사람, 반려동물, SNS 계정 등 다양한 곳에서 사용될 것이다. 현재 사람 이름의 경우 천편일률적으로 사주명리학을 기반으로 한 서비스밖에 존재하지 않는 실정이다. 그리고 그 서비스 등은 추천하는 이유에 대해 명확하게 알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요즘 고객 트렌드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느꼈다. 그리하여 저는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사용자 니즈를 수용한 인공지능 작명 서비스 에이븐(AIVEN)'을 개발했다.

 

에이븐AI 작명 및 미래예측 서비스로, 확률 기반의 스마트 작명 서비스이다. 기존 출시된 작명 애플리케이션은 성명학, 음양오행 등을 바탕으로 작명이 이루어지는 반면에 에이븐은 기존 존재했던 이름의 특징, 패턴, 직업, 지역, 발음, 종교적인 성향을 분석한 데이터를 레이블링하여 소비자가 원하는 스타일의 이름을 제공한다. 또한 사람 이름 작명뿐만 아니라 영어 이름, 반려동물 이름, 법인명, 더 나아가 SNS 계정 등도 맞춤형 작명이 가능한 서비스의 개발을 통해 작명 및 미래예측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이 일시적인 사용이 아니라 지속적인 사용으로 이끌어 가고자 한다. 특히 다가오는 메타버스 시대에는 가상세계에서 활동할 다양한 이름 , 즉 부케가 중요한데 그것을 생성하는데 유용하게 사용될 것이라 생각한다.

 

테라인터내셔날 조남웅 대표는 에이븐이라는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서비스가 출시되고 애플리케이션 서비스가 제공되었을 경우 사용자가 모든 이름(사람 이름, 반려동물 이름, 법인명, 가상공간 별명, ID )을 지을 때 여러 작명 애플리케이션 중 에이븐을 우선적으로 떠올렸으면 좋겠다는 목표를 밝혔다.

 

테라인터내셔날의 장점은 새로운 방식의 사고와 실행력, 그리고 전투력이다. 이러한 장점을 바탕으로 문자에 대한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한 빅데이터를 활용하는 새로운 방식의 작명 서비스를 고안해냈으며, 기존보다 더 높은 활용도를 선보일 수 있도록 준비해나가고 있다.

 

테라인터내셔날은 직원들이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출퇴근에 대해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재택근무나 바쁜 업무가 없을 경우 빠른 퇴근을 권장하고 있으며, 새로운 것을 창조하고 그것을 좋아하며, 마음먹은 것들은 생각만이 아닌 실행을 해볼 수 있는 인재들과 함께 하고자 한다.

 

테라인터내셔날은 올 하반기에 에이븐국내 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이며, 내년에는 미주권(영어권국가)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제1기 판교기자단 전문경-



top